몸과 마음의 휴게소

작성일 2020-06-25 오후 3:20:49 | 작성자 화운사 | 조회수 178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<코로나 사태로 재개 이후 첫 1박 2일 참가자들입니다.>


           20대 남자분들은 친구끼리 와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낯선 30대 누나를 따뜻하게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위로해 주는 시간도 되었네요..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우리는 서로 위로하고 위로 받는 존재인가봐요....